HOME > 고객지원 > 공지사항

일자리가 넘처나는대 사람이 없습니다.

오늘 연락을 받았습니다.


"OOO씨 맞죠? 여긴 XX기업입니다."


"네~!(간절)"


"영어, 일본어, 중국어 다 가능합니까?"


"한국어 포함 4개국어? 무슨 일인데...요? 전 일본어는 합니다만."


"무역 등 해외 외주발주 사무원입니다. 그리고 시작이니까 200만원(수습 180)으로 하죠. 거기까지입니다."


"저도 경력이란게..."


"압니다. 우린 인정 안합니다."




일자리가 없는게 아니라 일할만한 곳이 없는 것입니다.


이게 지방 취업시장입니다.


그래서 집주변 편의점 등에서 차라리 알바하면서 좀 더 큰 기다림을 받는겁니다.


도대체 누가 깡패인가요? 아직도 노예를 찾고 있는 기업들 많습니다.


-출처 : 보배-

Comment